2023.05.28 (일)

  • 흐림동두천 17.8℃
  • 흐림강릉 18.5℃
  • 서울 18.9℃
  • 대전 19.8℃
  • 흐림대구 22.8℃
  • 흐림울산 20.9℃
  • 광주 21.5℃
  • 흐림부산 21.1℃
  • 구름많음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2.2℃
  • 흐림강화 18.7℃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9.5℃
  • 흐림강진군 21.7℃
  • 흐림경주시 21.8℃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전남농업기술원, ‘맞춤형 냄새저감 실증사업’ 좋은 반응

주민들 냄새 민원 실증사업 후 0건으로 줄어
주기적으로 암모니아 등 8개 항목 실증 분석

 

전남도농업기술원은 축산냄새로 인한 민원을 줄이기 위해 양돈농가를 대상으로 ‘맞춤형 냄새저감 실증사업’을 추진한 결과 악취 민원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지난 17일 밝혔다.


이날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도시화가 진행되면서 주거지역 주민들의 축산냄새 민원도 늘어나고 있다. 재작년 도내 축산냄새 민원건수는 735건으로 최근 5년 새 3배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농업기술원은 축산업 규모화로 매년 가축분뇨 발생량과 냄새 민원이 자주 발생함에 따라 작년부터 8개 시군 양돈농가 11호를 선정하고 냄새저감 시설과 자체 개발한 유용미생물 등 맞춤형 종합기술을 투입해 악취를 줄이는 실증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어 축산농가 환경에 맞춰 냄새를 줄여주는 바이오필터 시스템(환기방식으로 우드칩, 미생물 등을 활용한 배기장치)을 설치하고, 축산연구소에서 개발한 고초균 등 유용미생물을 처리한 결과 농장 외부 악취물질인 암모니아를 88%, 황화수소 89%, 트리메틸아민을 75% 이상 줄였다.


또 복합악취와 미세먼지도 각각 49%, 68%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무엇보다 인근 주민들의 냄새 민원이 실증사업 전 12건에서 실증 후 0건으로 대폭 줄어들어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를 바탕으로 농업기술원은 냄새저감 종합기술 투입 농가에 대해서는 주기적으로 냄새물질인 암모니아, 황화수소, 복합악취 등 8개 항목을 분석해 실증효과를 분석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박홍재 전남농업기술원장은 “시군 및 관련 기관들과 협업으로 축산 냄새저감 종합 실증사업을 확대해 악취 민원을 줄이고 쾌적한 축산농장 조성과 가축 생산성 향상 등 지속 가능한 전남 축산업 육성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