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3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농식품부 “경각심 갖고 ASF 차단방역 강화해야”

김인중 차관, 거점소독시설·상황실 등 현장점검

 

“농장주 스스로 경각심을 가지고 ASF 차단방역을 강화해야 한다.”
김인중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은 지난 7일 충북 음성군 소재 야생멧돼지 차단 울타리 시설과 경기도 여주시의 거점소독시설 및 ASF방역대책상황실을 방문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번 현장 점검은 최근 경기도와 강원도의 돼지농장에서 ASF가 연이어 발생하는 등 추가 발생위험이 크고, 특히 3~4월은 야생멧돼지의 개체수 증가로 활동이 활발해지는 시기이므로 농식품부와 환경부·지자체 등 관계기관과의 협업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김 차관은 먼저 충북 음성군 소재 야생멧돼지 차단 울타리 시설을 점검하고, 관계기관에 야생멧돼지 ASF가 경기 남부로 확산하지 않도록 수색·포획 등 차단방역을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여주시 거점소독시설을 방문해 현장 방역 관계자들을 격려하면서 ASF 예방과 차단을 위해 축산차량 및 운전자에 대한 소독은 물론 교차오염 방지를 위해 거점소독시설의 진출입 도로에 대해서도 철저히 소독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경기도와 환경부 등 관계부처와 합동으로 여주, 양평 등 야생멧돼지 ASF 발생지역을 중심으로 야생멧돼지 유입 차단을 위한 조치를 추진하고, 관내 돼지농장의 농장별 뒷문 폐쇄 여부, 소독시설 작동 여부 확인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철저히 점검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와 함께 돼지농장을 대상으로 최근 ASF 발생농장의 미흡 사례를 적극적으로 홍보해 동일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교육과 홍보를 철저히 해달라고도 당부했다.


김 차관은 여주시 ASF방역대책상황실을 방문해 환경부와 경기도 및 여주시의 방역 추진상황을 점검했고, 추가 확산방지를 위해서는 농식품부와 환경부 등 관계부처, 지자체간 긴밀한 협력이 어느 때보다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ASF 차단을 위한 가장 중요한 것은 농장주가 현장에서 손 씻기와 장화 갈아신기 등 기본적인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것과 강화된 방역 시설의 조속한 설치라고 강조하면서 농장주 스스로 경각심을 가지고 차단방역을 강화해 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