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6.2℃
  • 맑음강릉 32.7℃
  • 맑음서울 26.3℃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2.1℃
  • 구름조금울산 26.4℃
  • 맑음광주 28.6℃
  • 구름많음부산 23.2℃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4.3℃
  • 맑음강화 19.6℃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9.6℃
  • 맑음경주시 32.6℃
  • 구름조금거제 25.5℃
기상청 제공

‘청년 한돈인’ 한자리 모여 더 나은 미래 다짐

‘전국 미래청년한돈인 육성 세미나 및 분과위원회 발족식’
초대 위원장 한돈윤 경북도 청년분과위원장 선출

 

향후 한돈산업을 이끌 ‘청년 한돈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더 나은 미래를 다짐했다.


대한한돈협회와 한돈자조금은 최근 대전 유성구 소재 호텔ICC에서 ‘청년, 우리가 미래다’란 주제로 ‘전국 미래청년한돈인 육성 세미나 및 분과위원회 발족식’을 개최했다.


전국에서 참석한 청년한돈인 200여명은 한돈산업을 이끌 청년분과위원회 출범을 함께 축하했다. 분과위 참여 자격은 농장을 직접 경영하거나 근무 중인 만 18세~만 50세 이하의 한돈인이다.


청년분과위원회 설치는 손세희 회장의 대표적인 공약 중 하나다. 한돈산업의 도약을 위해 청년의 패기와 아이디어가 필요하다고 판단, 지난 7·8월 도별 작업을 마무리했다.
이날 초대 위원장에는 한동윤 경북도 청년분과위원장이 선출됐다. 각 도별 위원장은 △이정수(경기) △원광진(강원) △이동윤(충북) △이영기(충남) △노건우(전북) △오양호(전남) △전호승(경남) △김성훈(제주) 씨가 각각 맡았다.


이날 발족식에 참석한 청년한돈인들은 청년선언문을 채택하고, 산업의 지속 발전을 위해 △환경과 사회적 책임 실천 △관련 산업과 유대 강화 △젊은 비전과 목표를 기반으로 새로운 시대를 열어야 한다는 사명감으로 활동할 것을 결의했다.


한동윤 분과위원장은 “청년들의 지칠 줄 모르는 패기로 한돈산업을 세계의 중심으로 발전시키는 원동력이 되겠다”며 “꾸준한 자기 계발과 전국적인 연대와 협력을 통해 지역 한돈산업에 활력을 불어 넣는 구심체 역할을 다하자”고 말했다.


손세희 회장은 격려사를 통해 “우리 산업은 농업 생산액 1위이지만 생산비 폭등과 불합리한 방역 환경 정책으로 어려움에 처해 있고, 고령화로 역동성도 떨어지고 있다”며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뭉치고 화합하는 일이다. 연대를 통해 이 위기를 이겨내자”고 강조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