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05 (화)

  • 맑음동두천 8.2℃
  • 맑음강릉 8.3℃
  • 맑음서울 8.9℃
  • 맑음대전 7.6℃
  • 구름조금대구 9.6℃
  • 구름조금울산 9.6℃
  • 맑음광주 11.1℃
  • 구름조금부산 11.1℃
  • 맑음고창 8.9℃
  • 맑음제주 11.9℃
  • 구름많음강화 5.8℃
  • 맑음보은 5.5℃
  • 맑음금산 5.3℃
  • -강진군 10.8℃
  • 구름많음경주시 8.4℃
  • 맑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농협사료, ‘2021년 현장애로 연구과제 최종보고회’ 개최

모돈용 크리닝 팩·크리닝 프로그램 개발 발표 ‘주목’

 

농협사료(대표이사 대행 정상태)가 지난 3일 강동구 성내동에 위치한 농협사료 본사 회의실에서 ‘2021년 현장애로 연구과제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최근 코로나 재확산 관계로 본사 품질관리 및 마케팅 관련부서 담당자와 지사무소 담당자를 포함해 40여명이 대면 또는 비대면으로 나누어 실시간 영상을 통해 과제 보고회를 진행했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특히 최근 화두가 되고있는 환경부담 저감사료 및 첨가제 개발, 가축 생산성 향상을 위한 원료탐색 및 신제품 개발 등을 공통 주제로 했다. 공동협력 연구기관인 농협 축산연구원, 강원대, 건국대, 부산대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총 11개 과제에 대한 발표와 열띤 토론회를 가졌다.

 

특히 양돈부문에선 △칼슘(Calcium)이 돼지의 성장 및 골밀도에 미치는 영향 △저아연사료 급여가 자돈생산 농장의 분뇨에 미치는 영향 △모돈용 크리닝 팩 및 크리닝 프로그램 개발을 발표해 주목받았다.
한우부문에선 △고급육 생산을 위한 단백질원료 강화사료 개발 △송아지 신제품 개발 △안심한우 실증성적 분석 △가축분뇨 재순환 기반 환경개선 사료 개발에 관한 연구결과가 발표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낙농부문에선 △헬씨카우 사료개발 연구 △반추가축 장내발효 조절을 통한 친환경 사료 개발 등도 관심을 받았다.
양계부문에선 △양계사료에서의 신규 단백질원료 연구 △식물성 단백질 사료의 생산성적 개선 연구를 발표했다.

 

주요 연구결과로 중소가축분야에서는 신규원료로 루핀과 파바빈(Faba bean) 사용시 10%까지 단백질 원료를 대체해 사용할 수 있었으며, 저아연 양돈사료(베이브) 급여시 아연 배출량을 계산해, 사료내 적정 아연함량을 적용할 수 있게 했다.

 

또한 대가축분야에서는 이번 연구를 통해 진심 어린송아지 시리즈를 출시해 비육우 목표체중을 28개월령 820kg으로 기존 대비 10% 상향했다. 이어 기능성 단백질 원료탐색 및 축산환경개선제 개발을 통해 향후 축산업 중장기 발전방향에 대비한 사료개발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했다. 

 

농협사료 관계자는 “현재 축산현안인 탄소중립과 농협사료 ESG경영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는 길이 농협사료가 앞으로 가야할 길이다”며, “지속적인 연구투자를 통해 양축농가의 소득증대와 농협사료의 경쟁력이 제고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