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8 (수)

  • 맑음동두천 -0.4℃
  • 구름조금강릉 4.9℃
  • 맑음서울 4.7℃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4.1℃
  • 맑음울산 8.6℃
  • 맑음광주 4.5℃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1.4℃
  • 맑음제주 8.4℃
  • 맑음강화 1.5℃
  • 맑음보은 -1.6℃
  • 맑음금산 -1.4℃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6.7℃
기상청 제공

농협사료, 4분기에도 초비상경영체제 지속 유지

URL복사

하반기 곡물가 상승지속 등 경영환경 악화 가중

급여 반납·관리성 예산감축 등 21가지 과제 추가 논의

 

 

농협사료(대표이사 안병우)는 최근 농협사료 본사 회의실에서 정상태 기획전무이사 주관하에 ‘비상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

 

회의는 본부 부서별 비용절감 및 손익개선 대책을 추가적으로 도출해 위기 극복을 위한 향후 사업추진 방향을 논의했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시작된 곡물가 상승에 대응하기 위해 농협사료는 임원급여 10% 반납, 고강도의 원가 및 예산절감 등 45가지 과제를 선정하고 초비상경영체제를 실시해 뼈를 깎는 노력을 했으나, 하반기 곡물가 상승지속 및 환율 급등 등 경영환경 악화는 가중되고 있다. 

 

이에 본부장·사무소장 급여 반납, 관리성 예산 추가 감축 등 21가지 과제를 추가 논의해 4/4분기 비상경영체제를 집중 강화함으로써 축산 위기 극복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정상태 전무는 “하반기에도 경영환경이 불안한 바, 임직원 전원 초비상경영체제에 동참해 가격인상요인을 최대한 억제하고 축산농가의 힘이 되도록 노력함으로써 축산농가와 함께 위기를 극복하자”고 당부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