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1 (토)

  • 구름많음동두천 15.1℃
  • 구름많음강릉 18.5℃
  • 구름조금서울 17.9℃
  • 구름조금대전 19.3℃
  • 구름많음대구 19.0℃
  • 흐림울산 17.7℃
  • 구름많음광주 19.4℃
  • 흐림부산 19.0℃
  • 구름많음고창 17.3℃
  • 제주 20.1℃
  • 구름많음강화 15.7℃
  • 구름많음보은 16.7℃
  • 구름많음금산 16.5℃
  • 흐림강진군 18.1℃
  • 구름많음경주시 16.7℃
  • 흐림거제 18.3℃
기상청 제공

김인중 농식품부 차관 내정

30년 농업부처 근무 정통 농정관료

URL복사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으로 지난 9일 내정된 김인중 현 농식품부 차관보<사진>는 30년 가까이 농업 부처에서 근무한 정통 농정 관료다. 올해 만 54세.  


충북 진천 출신으로 청주 신흥고와 연세대학교 행정학과를 졸업한 후 1994년 행정고시 37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2011년까지 농식품부에서 재정평가팀장, 장관비서관, 기획재정담당관, 농어촌정책과장을 역임했다. 
이후 2016년까지 새만금개발청 개발사업국장을 지냈다. 같은 해 12월부터 농식품부로 복귀해 창조농식품정책관, 식량정책관, 농촌정책국장, 차관보, 식품산업정책실장을 거쳐 지난해 1월부터 다시 차관보를 맡았다. 차관보만 두 번 지냈다.

 

김 내정자는 식량정책관 시절 쌀 수급 관리 등 쌀 정책을 담당했으며 최근에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등 가축질병의 방역 대책을 주도했다.
온화한 성품으로 직원들을 배려하고 매사에 진지하며 합리적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