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6 (일)

  • 맑음동두천 18.8℃
  • 맑음강릉 23.2℃
  • 맑음서울 20.7℃
  • 맑음대전 21.4℃
  • 맑음대구 22.7℃
  • 박무울산 21.3℃
  • 맑음광주 21.8℃
  • 맑음부산 22.4℃
  • 맑음고창 21.4℃
  • 흐림제주 23.7℃
  • 맑음강화 20.4℃
  • 맑음보은 18.7℃
  • 맑음금산 21.0℃
  • 구름조금강진군 23.9℃
  • 맑음경주시 23.2℃
  • 맑음거제 23.3℃
기상청 제공

세계식량가격 두 달째↑…“육류·곡물가격 올라”

세계 식량가격이 두 달째 상승했다. 
지난 4일 농식품부에 따르면 유엔 식량농업기구(FAO)가 발표한 4월 세계식량가격지수는 119.1로 전월보다 0.3% 올랐다. 세계식량가격지수는 올해 1월 117.7에서 2월 117.4로 하락했으나 3월 118.8, 4월 119.1로 두 달 연속 올랐다.

 

FAO는 곡물·유지류·육류·유제품·설탕 등 5개 품목군별로 식량가격지수를 매월 집계해 발표한다. 지수는 2014~2016년 평균 가격을 100으로 두고 비교해 나타낸 수치다. 품목군별로 보면 지난달 육류 가격지수는 116.3으로, 전월 대비 1.6% 상승했다.
소고기 가격은 수요 증가에 따라 가격이 올랐고, 가금육은 중동 지역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으로 생산이 어려워져 수입 수요가 늘어 가격이 올랐다. 

 

반면 서유럽과 중국의 수요가 줄어 돼지고기 가격은 하락했다.
곡물 가격지수는 111.2로, 전월보다 0.3% 상승했다. 옥수수는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여파로 물류 애로가 발생한 가운데 수요가 늘었고, 브라질의 생산 전망도 좋지 않아 가격이 상승했다.
국제 밀 가격은 주요 수출국 간 경쟁이 지속되면서 가격 상승이 억제돼 큰 변동이 없었고, 국제 쌀 가격은 인디카종 쌀 수확으로 하락했다. 유지류 가격지수는 130.9로, 전월보다 0.3% 상승했다.

 

수요 증가로 해바라기씨유 가격이 올랐고 유럽 일부 생산지의 기상 여건이 좋지 않아 유채씨유 가격도 올랐다. 반면 수입 수요 정체로 팜유 가격은 내려갔고, 남미지역 대두 생산 전망이 양호해 대두유 가격은 하락했다. 
유제품 가격지수는 123.7로, 전월보다 0.3% 내렸다. 버터와 전지분유 가격이 상승했지만, 탈지분유와 치즈 가격이 내려갔다.